배너 애니메이션 하단 가림 이미지

바다호텔로의 초대

광활한 바다를 품은 뷰 속에서 느끼는

진정한 휴식의 품격

공유하기 버튼
  • 강릉 씨마크 호텔

  • 인천 네스트 호텔

서해 낙조에 스며들다.

인천 네스트 호텔

가격 확인하기

잔잔하게 움직이는 바다 물결, 물이 차오르고 빠져나가며 시간대에 따라 달라지는 풍경, 바다 위로 붉게 스며드는 낙조의 운치까지. 여느 바다에서 느낄 수 없는 서해만의 독보적인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꼭 이곳을 찾을 이유가 생긴다. 지친 도시인들에게 자연 속 은신처로, 감성적인 취향을 가진 이들에게는 예술적인 영감을 주기도 하는 네스트 호텔 이야기다.

어쩐지 본격 여행은 부담스럽고 그저 일상에서 딱 한 발짝만 멀어지고 싶을 때, 아무것도 하지 않는 시간의 공백을 느끼고 싶을 때 언제라도 이곳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건 역시나 이토록 차분하면서도 아름다운 저 서해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 네스트 호텔로 향하는 내내 공항 가는 익숙한 그 길을 따라간다는 이유만으로 여행 기분이 절로 들었다.

모두의 워너비가 된

디자인 호텔

네스트 호텔을 다녀온 많은 이들이 사진을 남기곤 하는 대표 시그너처 스폿은 네스트 호텔 이름이 새겨진 건물 외관 앞이다. 그만큼 노출 콘크리트와 직선의 세련된 구조가 더해진 외관으로 충분히 감각적인 인상을 전한다.

이처럼 전반적으로 감각적인 면모가 느껴지는 건 높은 층고, 세련된 직선형의 구조부터 로비에서 맞이하는 유명 디자이너의 체어, 미니멀한 콘셉트로 일관한 건축 사진, 네스트만의 지정 컬러 등 곳곳에 크고 작은 디자인 감성이 녹아있기 때문이다. 독창적 디자인이 인상적인 호텔을 꼽는 글로벌 플랫폼인 ‘디자인 호텔스’의 멤버로 선정된 곳에 걸맞은 남다른 구성이다.

익숙하지 않아 반가운

객실 구조

다양한 룸 타입 중에서도 네스트 호텔의 콘셉트가 극대화되어 있다는 디럭스 더블 씨룸을 찾았다. 들어가자마자 느껴지는 건 어딘가 다른 독특한 구조라는 것이다. 일반적인 호텔 구조처럼 침대가 벽에 걸린 TV와 마주 보는 것이 아닌 큰 창문을 향해 있는 게 가장 큰 포인트. TV보단 자연 풍경을 즐기며 감성적인 시간을 가지게 하려는 호텔의 의도가 아닐까.

실제로 객실에서 풍경을 제대로 볼 수 있으면서도 객실 전체적으로 채광을 고루 담기 위해 유리창은 각도를 계산해 사선으로 튼 모양을 하고 있다. 사선 형태는 외부에서 봤을 때 그마저도 매력적인 건축 요소로 다가온다. 전 객실 개별 테라스를 가지고 있는 것 역시 여느 호텔에서 볼 수 없었던 구조다.

어디서나 전망 좋은

오션뷰

침대에서도, 욕실에서도 어디서나 온전히 작품을 감상하듯 풍경 즐길 수 있는 큰 창을 둔 건, 시야를 가리는 건물 하나 없는 탁 트인 주변 환경을 지닌 네스트 호텔만의 위치적 장점 때문이다. 서해에서 흔치 않은 일출과 일몰을 다 볼 수 있는 스폿이라는 것도 매력적이다.

호텔 객실 중 절반은 서해 바다가 보이는 오션뷰이고 다른 방은 자기부상열차가 오고 가는 것을 감상할 수 있는 마운틴뷰로, 어떤 룸이든 그곳만의 풍경을 담아 전망 좋은 방으로 완성됐다.

손 닿는 곳마다

느껴지는 디테일

숙박을 하며 오래도록 뇌리에 남는 건 의외로 사소한 것들이다. 객실 정비 담당자의 레터와 함께 놓인 웰컴 초콜릿, 평소 동선에 맞춘듯한 머리맡 충전기 배치, 욕조에서의 시간을 더욱 즐길 수 있는 바다 냄새 가득한 사해 소금 등 네스트의 이런 사소한 배려는 호감으로 깊이 기억에 남을 듯하다.

호텔을 즐기는 즐거움 중 하나인 조식에서도 남다른 디테일이 느껴진다. 바로 구워 내놓은 크루아상 등 빵이 맛있는 건 이미 잘 알려져 있는 사실, 여기에 늘 보던 채소 볶음이라도 로즈메리 허브로 풍미를 더하거나, 쌀밥을 가마솥에서 담아 제공하는 등 작은 차이로 즐거움을 준다.

프리미어 콜렉션

패키지로 즐기는 하루

네스트 호텔만의 세련된 즐거움은 객실 밖에도 있다. 온수 풀이 있어 사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인피니티 풀과 핀란드식 사우나가 있는 스트란드는 겨울에도 야외에서 누리는 즐거움이 있는 곳이다. 조용하면서 여유로운 오후를 즐기고 싶을 때는 각종 서적과 음료, 리퀴드 바와 정성 가득한 브런치까지 준비된 복합문화공간 쿤스트 라운지가 있다.

야놀자에서는 네스트 호텔을 더욱 특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 두곳의 즐거움을 담은 프리미어 콜렉션 패키지와 함께 하는 특별한 하루를 제안한다. 스트란드 2인 이용권과 쿤스트 라운지에서의 브런치 메뉴 2개를 포함한 숙박 패키지로 가격은 17만 원부터이며, 2월 28일까지 판매 예정이다.

에디터 가이드

체크리스트

체크 리스트 이미지체크 리스트 이미지